한전원자력연료, 혈액 수급난 해소 일조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한전원자력연료, 혈액 수급난 해소 일조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1.03.04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 방역수칙 준수하며 직원 400여명 헌혈 참여 생명나눔 실천
한전원자력연료는 4일 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 사진은 헌혈 전 기념촬영 모습. [사진=한전원자력연료]
한전원자력연료는 4일 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 사진은 헌혈 전 기념촬영 모습. [사진=한전원자력연료]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정상봉)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혈액 수급난 해소에 일조하기 위해 나섰다.

한전원자력연료는 4일 대전 덕진동 본사 및 관평동 TSA플랜트에서 ‘KNF 사랑의 헌혈 운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헌혈 운동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헌혈자 급감으로 인한 혈액 수급 어려움을 해소하는데 보탬이 되고, 헌혈문화 확산에 앞장서고자 진행됐다.

이날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한 약 400명의 직원들은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 손소독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부서별로 지정된 시간대에 헌혈 버스 7대에 탑승, 생명 나눔을 실천하고자 팔을 걷어 올렸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사회가치실현’을 경영방침으로 삼아 2004년부터 매년 헌혈 운동을 실시해 오고 있으며 과수농가 지원,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 노력, 지역생산품 구매 등 지역사회 협력사업은 물론 노후 전기설비 개선, 조명기구 교체 등 임직원 전문 인력을 활용한 특화된 봉사활동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정상봉 사장은 “한전원자력연료 임직원들의 헌혈 참여로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일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극복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을 이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